UPDATE. 2021-01-19 16:42 (화)
운남동 자율방범대, 통학로에 교통안전시설물 설치
운남동 자율방범대, 통학로에 교통안전시설물 설치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0.11.26 2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지초∼운남동 성당 어린이 통학로에 볼라드, LED표지병 도입

박희원 대장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시설 확대 설치를 꾸준히 이어가겠다”

[광주인터넷뉴스=기범석 기자] 광산구 운남동 자율방범대(대장 박희원)가, 24일 학생과 주민의 주·야간 교통안전을 위해 마지초등학교에서 운남동성당으로 이어지는 어린이보호구역 통학로에 차량 출입방지 장애물인 볼라드와 야간 점등 도로·인도 구별 표지물인 태양광 LED 표지병 설치를 마쳤다.

운남동 자율방범대가 마지초-운남동 성당 간 어린이통학로에 설치한 야간 점등 표지물.
운남동 자율방범대가 마지초-운남동 성당 간 어린이통학로에 설치한 야간 점등 표지물.

이번 볼라드와 표지병 설치지역은, 10여 년 전부터 교통·안전사고 위험지역으로 민원이 끊이지 않던 구역으로, 최근 아파트단지가 들어서며 취학 아동들의 통행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운남동 자율방범대는 운남동과 협업으로 ‘내 삶을 바꾸는 안전광산 프로젝트’ 현안 예산과 주민참여예산으로 이번 교통안전시설물 설치비용을 마련했다.

박희원 자율방범대장은 “최근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해 통학로를 안전하게 만드는 사업을 추진했다”라며 “학생과 주민의 호응도, 사고 예방 실효성 등 효과 전반을 분석해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시설 확대 설치를 꾸준히 이어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