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2-06 09:07 (일)
프로축구 부산아이파크 대표이사에 기영옥 전 광주FC단장 선임
프로축구 부산아이파크 대표이사에 기영옥 전 광주FC단장 선임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0.11.11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맹활약하다 스페인 라리가를 거쳐 FC서울에 복귀한 기성용 선수의 아버지

기영옥 대표 “승격을 넘어 K리그의 변화를 주도 할 수 있는 구단으로 팬들 앞에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부산아이파크는 신임 대표이사에 기영옥(57년생) 전 광주FC 단장을 선임한다고 밝혔다.

기영옥 신임 대표이사
기영옥 신임 대표이사

승격 1년 만에 다시 2부 리그 강등이라는 결과를 맞게 된 부산아이파크는 과감한 혁신을 통한 쇄신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끼고 있으며, 이를 위해 오랜 지도자 경험과 행정 경험을 두루 갖춘 기영옥 전 광주FC단장을 적임자라 판단했다며 신임 대표이사 선임 이유를 밝혔다.

기영옥 신임 대표이사 내정자는 금호고, 광양제철고, 대한민국 청소년 국가대표 감독과 대한축구협회 이사, 광주광역시축구협회장, 광주FC 단장을 역임하는 등 한국 축구 발전에 많은 기여를 한 인물로 평가 받고 있다.

스코틀랜드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맹활약하다 스페인 라리가를 거쳐 FC서울에 복귀한 기성용 선수의 아버지이기도 하다.

기영옥 신임 대표이사는 “훌륭한 지도자 영입과 젊고 독창적인 선수단 구성 및 운영을 통해 명문구단으로서의 부산아이파크의 명성을 되찾을 것이며, 승격을 넘어 K리그의 변화를 주도 할 수 있는 구단으로 팬들 앞에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강한 의지를 나타냈다.

한편, 신임 대표이사는 오는 12월 1일 취임과 동시에 공식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