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0-26 11:17 (월)
한국농어촌공사-산림청, 재해예방 공동 대응 업무협약 체결
한국농어촌공사-산림청, 재해예방 공동 대응 업무협약 체결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0.09.24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 기관 농업용수의 산불진화용수 활용 등 공익적 가치 확대에 협력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23일 나주 본사에서 산림청(청장 박종호)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산림재해 예방에 공동 대응하며 농업용수의 공익적 가치 확대에 협력하기로 했다.

김인식 한국농어촌공사 사장과 박종호 산림청장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산림재해 예방에 공동 대응하며 농업용수의 공익적 가치 확대에 협력하기로 했다.

김인식 한국농어촌공사사장은 “우리나라가 올해 역대급 긴 장마와 집중호우로 어려움을 겪었다면, 세계 다른 나라들에서는 폭염과 산불로 큰 피해를 입었다”며 “양 기관이 더 긴밀한 협력을 통해 농업용수가 갖고 있는 다원적, 공익적 가치를 실현함으로써 재해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지키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사가 관리중인 농업용수는 농업용 뿐 아니라, 산림재해와 같은 위급 상황이 발생하면 산불진화 용수로 쓰이기도 한다. 올해 초 강원지역에서 산불이 발생했을 때에도 진화헬기가 인근 농업용 저수지에서 바로 담수해 진화용수로 사용하면서, 농업용수의 활용도에 이목이 집중되기도 했다.

김인식 한국농어촌공사 사장과 박종호 산림청장은 산림재해 대응 및 행복한 농산어촌 건설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

공사는 그동안 산불진화용 용수 공급 외에도 새만금간척지 목재에너지림 용지 활용* 등 산림청과는 지역별로 개별적인 협력을 계속해 왔다.

* 목재에너지림 용지활용 : 원유대체와 이산화탄소 저감 효과를 위해, 짧은 기간 내에 나무를 심고 수확해 사용할 수 있도록 유휴토지에 나무를 심어 숲을 조성한 것.

이번 협약으로, 두 기관은 전국 단위로 체계를 갖춰, 최근 증가 추세에 있는 산불, 산사태와 같은 재해에 공동 대응하고, 전국 농산어촌 활성화를 위한 맞춤형 협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앞으로 양 기관은 ▲산불 진화 용수 공급 ▲산사태관리체계 구축 ▲상류지역 수질관리 및 개선 ▲농산어촌 발전을 위한 공동 연구 및 교류 등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협력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