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9-21 16:56 (월)
공군제1전투비행단, 인근 전투기 소음지역 코로나19에 지쳐있는 우리밀 농민들의 아픈 눈물을 닦아주며 상생
공군제1전투비행단, 인근 전투기 소음지역 코로나19에 지쳐있는 우리밀 농민들의 아픈 눈물을 닦아주며 상생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0.09.11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군제1전투비행단, 한국우리밀농업협동조합 우리밀 공동구매로 지역경제 살리기 동참!
- 1전비 장병들, 9월 7일(월) ~ 11일(금) 우리밀 가루, 국수 등 공동구매
-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 농가에 활력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공군 제1전투비행단(단장 권오석, 이하 1전비)은 지난 9월 7일부터 11일까지 한국우리밀농업협동조합(조합장 천익출)의 우리밀 공동구매를 실시하며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위축된 지역 농가 돕기에 발 벗고 나섰다.

지난해 8월 권오석 공군 제1전투비행단장, 천익출 한국우리밀농협조합장은 소통의 시간을 갖고, "우리밀 가공식품을 많이 아끼고 사랑해주시는 것은 농업과 농민 및 국민의 건강을 살리는 길이다"며 "우리밀은 성인병을 예방하는 식이성 섬유가 다량 함유되어 있고, 면역기능을 강화와 노화작용 억제,농약에 안전한 믿을 수 있는 식품이다"고 말했다.
권오석 공군제1전투비행단장은 “코로나19 장기화와 계속된 집중호우, 태풍으로 인해 그 어느 때 보다 지역 농민들의 근심이 클 것이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제1전투비행단으로서 헌신과 상생의 가치를 실현하는 다양한 방안을 착안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오석 공군 제1전투비행단장은 맛있게 식사하고 있는 공군제1전투비행단 장병들을 격려하며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 농가와 지역 상권을 살리는 일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권오석 공군제1전투비행단장은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소비가 줄고 엎친데 덮친격으로 집중호우와 태풍까지 이어져 지역 농가의 피해가 극심한 상황이다. 1전비는 우리밀 공동구매로 지역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지역사회와 상생하기 위해 우리밀 공동구매를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천익출 한국우리밀농업협동조합은 “지역 농가와 상생하기 위한 노력을 펼쳐주신 권오석 공군제1전투비행단장과 장병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인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가운데서 농사를 지으며 생업을 꾸려가는 농민들을 위해 우리 밀 제품들을 많이 애용해 주시길 바란다. ”고 말했다.

공군제1전투비행단 간부식당에서는 우리밀로 만든 만두가 점심식사로 제공되었다
한국우리밀농업협동조합에서 생산된 우리밀 만두를 맛있게 먹고 있는 공군제1전투비행단 간부들

1전비는 월 4회 이상 지역 농가에서 우리밀 식자재를 활용하여 식단을 꾸리고, 장병과 군 가족을 대상으로 우리밀 제품 공동구매를 추진했다.

이로써 판매가 줄어든 지역 농가는 새로운 판로를 찾을 수 있고 영외출타가 어려운 장병들은 질 좋은 우리밀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보고 있다.

1전비는 한국우리밀농업협동조합으로부터 우리밀 가루, 국수, 냉동식품 등 다양한 상품을 공동구매하였다. 또한, 간부식당에서는 우리밀 식자재를 구입하여 9월 11일(금) 우리밀로 만든 만두가 점심식사로 제공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