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06 12:53 (토)
광주FC 축구전용구장 K리그 개최 승인
광주FC 축구전용구장 K리그 개최 승인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0.08.12 2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강원 전부터 2020시즌 종료 시까지 운영

2021시즌 화장실, 지붕시설 등 개보수 예정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프로축구 광주FC가 광주축구전용구장의 K리그 경기 개최 공식 승인을 얻었다.

광주축구전용구장 모습. (사진 출처 : 한국프로축구연맹)
광주축구전용구장 모습. (사진 출처 : 한국프로축구연맹)

광주는 11일 한국프로축구연맹(이하 연맹)으로부터 광주축구전용구장에서의 K리그 경기개최 승인을 득함에 따라 홈경기 진행을 위한 관련절차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광주는 오는 16일 강원 전부터 2020시즌 종료 시까지 광주축구전용구장에서 홈경기를 진행할 수 있게 됐으며, 연맹과 각 구단에 경기장소 변경 요청(공문 발송)을 진행 중이다.

연맹은 홈경기 개최를 승인하면서 K리그 코로나19 대응 매뉴얼을 철저히 준수하고, 시설보완 계획에 근거한 잔여 보완공사 및 조치를 실행할 것을 요청했다. 또 선수, 관계자, 관중의 안전이 우려되는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운영할 것을 당부했다.

광주축구전용구장 전경. (사진 출처 : 한국프로축구연맹)
광주축구전용구장 전경. (사진 출처 : 한국프로축구연맹)

광주는 올 시즌 홈경기 개최가 승인됨에 따라 안전에 만전을 기하며 경기를 운영할 방침이다.

또 2021시즌을 앞두고는 모든 좌석의 관중들이 화장실을 편히 이용할 수 있도록 별도의 건물을 건립하고, 우천 시 일반 관중을 위한 지붕 시설 검토에도 착수한 상황이다.

광주관계자는 “코로나19 등 여러 가지 변수로 인해 관중들을 맞는데 시간이 걸렸지만, 1부 리그로 승격해 창단 10주년을 맞았고, 새로운 전용구장에서 팬들을 만나게 돼 영광스럽다”며 “최선을 다하는 모습으로, 최고의 경기력으로 첫 만남의 소중한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주는 코로나19로 온라인 예매(티켓링크)와 지정 좌석 운영제, 관중석 내 음식물 섭취 금지, 감염 위험도가 높은 응원 금지, 원정석 미운영 등의 지침을 운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