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09 17:06 (목)
죽은 새끼 업고 다니는 어미 남방큰돌고래 `지극한 모성애`
죽은 새끼 업고 다니는 어미 남방큰돌고래 `지극한 모성애`
  • 광주일등뉴스
  • 승인 2020.06.26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 국립수산과학원은 제주도 앞바다에서 남방큰돌고래가 죽은 새끼를 등에 업고 다니는 어미 돌고래의 모습을 촬영한 사진을 26일 공개했다.
태어난 직후 죽은 것으로 추정되는 새끼 돌고래의 사체는 꼬리지느러미와 꼬리자루를 제외하고는 형체를 알아보기 힘들 정도로 부패한 상태였다. 어미 돌고래는 자신의 몸에서 새끼의 사체가 떨어지면 다시 그 자리로 돌아와 새끼를 주둥이 위에 얹거나 등에 업고 유영하기를 반복해 주위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사진은 유영 중 새끼 사체가 떨어지자 다가가는 어미 남방큰돌고래. (국립수산과학원 제공) 2020.6.26/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