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7-03 16:48 (금)
임곡중학교 1학년생 황룡강 일대 환경정화 활동 실시
임곡중학교 1학년생 황룡강 일대 환경정화 활동 실시
  • 기범석
  • 승인 2020.06.24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학년제 운영 지역사랑 봉사활동으로 환경생태 감수성 키워

김성률 교장 “주소지와 상관없이 원하는 학생 전입학 자유로워야”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광주 임곡중학교(교장 김성률) 1학년 학생 10명은 6월 22일 월요일 오전, 자유학년제 활동으로 지역의 상징인 황룡강을 찾아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임곡중학교 1학년 학생들이 박태용 교사와 함께 환경정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임곡중학교 1학년 학생들이 박태용 교사와 함께 환경정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활동은 자유학년제 활동으로 계획하였던 ‘우리 지역 진로직업 체험’이 코로나 19로 취소된 상황에서 우리 지역을 위한 뜻 깊은 봉사활동을 펼쳐보자는 1학년 학생들과 박태용 담임교사가 뜻을 같이하면서 환경 사랑 캠페인과 황룡강 환경정화 활동이 진행되었다.

6월의 무더위 속에서도 임곡중학교 1학년 학생들은 평소 버스를 타고 지나쳤던 황룡강 주변의 버려진 페트병과 음료수 캔, 비닐 등 생활 쓰레기를 줍고, 학교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환경 사랑 캠페인을 펼치는 등 2시간 동안의 봉사활동을 전개하였다.

활동을 제안한 전진아 학생(1학년)은 “생각보다 많은 양의 생활 쓰레기들이 황룡강 주변에 있어서 힘들었지만, 친구들과 땀을 흘려가면서 쓰레기봉투를 채우고 깨끗해지는 황룡강을 보니 환경을 지키는 활동에 작은 보탬이 된 것 같아 너무 뿌듯했다.”며 소감을 밝혔다.

임곡중학교 1학년 학생들이 정화활동 출발에 앞서 박태용 교사의 당부말씀을 듣고 있다.
임곡중학교 1학년 학생들이 정화활동 출발에 앞서 박태용 교사의 당부말씀을 듣고 있다.

임곡중학교 김성률 교장은 “환경 생태적인 삶이 일상적 실천으로 계속 이어지고 체험중심의 환경교육을 통해서 학생들의 환경문제 의식을 고취 시킬 수 있는 경험이 되었길 바라, 지역 활성화 및 작은 학교의 특성을 살릴 수 있도록 광주 유일의 작은 학교인 임곡중학교만큼은 주소지와 상관없이 원하는 학생은 전입학이 가능한 자유학구제와 같은 제도적 뒷받침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임곡중학교는 4년째 ‘학교 친환경 상자 텃밭’을 운영하면서 식물의 생장과 수확까지 학생들이 직접 체험하면서 생명의 소중함을 몸소 느끼게 하고 있으며, 2020학년도 학생 주도 환경(녹색성장) 프로젝트 동아리 ‘에코스쿨’ 활동을 통해 저탄소 녹색성장 실천의 생활화 등 기후환경 문제에 대한 올바른 대처능력 향상과 친환경적 생활 태도 함양에 앞장서는 특색 있는 환경교육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