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4-06 16:02 (월)
김삼호 광산구청장, 마스크 생산업체 찾아 코로나19 상황 공유 및 감사전해
김삼호 광산구청장, 마스크 생산업체 찾아 코로나19 상황 공유 및 감사전해
  • 최정학 기자
  • 승인 2020.02.26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김삼호 광산구청장이 26일 하남산단 마스크 전문 생산업체 ㈜에코드림을 찾아 코로나19 상황을 공유하고, 시민 건강을 위해 밤낮으로 생산라인을 돌리고 있는 기업 임직원에게 감사를 전하며 애로사항도 들었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하남산단 마스크 전문 생산업체 ㈜에코드림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코로나19 상황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에코드림은 코로나19로 수요가 급증하자, 추가 인력을 들여 하루 4만여 개의 마스크를 생산하고 있다. 하지만, 이런 생산량은 수요량에는 턱없이 미치지 못하는 수치. 여기에 원자재 충당의 어려움까지 겹쳐 현재, 인터넷 판매는 중단한 상태다.

김 청장은 “코로나19로 시민 안전이 위협받는 상황에서 마스크 수급 안정화를 위해 노력해주신 임직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원자재 수급 문제는 기업주치의센터와 함께 머리를 맞대고 방법을 찾아보겠다”고 밝혔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하남산단 마스크 전문 생산업체 ㈜에코드림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코로나19 상황에 대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25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으로 마스크 품귀현상이 심화되자, 26일 0시를 기해 ‘마스크 및 손소독제 긴급수급조정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히고, 의료기관에서 마스크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철저히 관리해 나가겠다고 발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