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4-06 16:02 (월)
영광군, 저소득층 마스크 7만 개 우선 보급
영광군, 저소득층 마스크 7만 개 우선 보급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0.02.25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저소득층 미세먼지마스크 보급사업 조기 추진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코로나19 확산 예방 및 미세먼지에 대한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지역 내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5천여 명에게 미세먼지 마스크 7만 개를 우선 보급한다.

영광군 전경(사진-김준성 영광군수)

김준성 영광군수는 “주민들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미세먼지 마스크 조기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군민께서도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 등의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기침 등 호흡기 증상 발생 시 군 보건소(350-5552)로 신속히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미세먼지 예방을 위해 저소득층에게 보급하는 사업인 「저소득층 미세먼지 마스크 보급사업」은 2019년 하반기 처음 추진한 바 있으며 올해에는 저소득층 4,990명에게 약 14만 개를 4월 중 보급예정이었다.

그러나 최근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에 따라 미세먼지 마스크가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에도 효과가 있어 군은 3월 중 7만 개를 우선 보급 추진하고 2차분은 4~5월 중 공급할 계획이다.

특히, 취약계층이 집단 거주하는 사회복지생활시설과 고령자, 장애인 등 저소득층에 우선 배부하여 집단 감염 예방에 힘을 쏟고 질병·장애 등으로 감염에 취약하나 고가의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사람들에게 배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