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4-06 16:02 (월)
담양군,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 ‘총력’
담양군,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 ‘총력’
  • 최정학 기자
  • 승인 2020.02.24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주말 관내 39개 교회 예배 전 소독 실시
- 입구 발열 측정, 손 소독 및 마스크 착용 안내

[광주일등뉴스] 담양군(군수 최형식)이 코로나19 확진자의 가파른 증가세에 따라 지역사회 확산 방지에 온 힘을 집중하고 있다.

담양군은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최형식 담양군수는 최근 신천지 대구교회 집회에 참석한 신도들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되면서 많은 사람이 모이는 행사에 대한 우려가 커짐에 따라 종교행사 및 집회 자제를 당부했으며, 부득이하게 주말 예배를 개최하는 관내 39개 교회에 대해 지난 23일 각 읍면사무소에서 예배 전 소독을 실시했다.

또한 당일 군 보건소 직원이 직접 현장을 방문해 예배에 참여하는 전 신도를 대상으로 발열 측정을 통해 당일 발열 증상자는 예배에 참석하지 않도록 하고, 손 소독 및 마스크 착용 안내와 선별진료소 상담안내 등 예방활동을 진행했다.

현재 군에는 기독교 67곳, 천주교 4곳, 기타 종교 10곳 등 총 81여 개의 종교시설이 있으며, 이들 종교시설에 행사 마스크와 손세정제 등의 비치는 물론 감염병 예방수칙을 지키며 진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군은 23일부터 매일 2회 대구에서 출발해 담양공용버스터미널에 도착하는 버스 승객을 대상으로 체온을 측정하는 등 코로나19 유입 방지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

김순복 보건소장은 “최근 관내의 식당을 방문한 확진환자와 관련해 식당 영업주와 종사자 검사 결과 11명 모두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담양군은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하지 않았다”며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해 지역사회 전파 차단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덧붙여 발열, 호흡기 증상이 있을 시 콜센터 1339 또는 보건소 감염병관리팀(061-380-3972)으로 즉시 연락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