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3-27 13:23 (금)
[취재현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코로나19 확진자 격리해제에 따라 진료 재개한 광주21세기 병원 방문 격려
[취재현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코로나19 확진자 격리해제에 따라 진료 재개한 광주21세기 병원 방문 격려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0.02.24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24일 오전10시 코로나19 격리로 일부 정지했다가 진료를 재개한 광주 광산구 21세기병원(대표원장 최민혁)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다리골절로 광주21세기병원에서 수술한 후 광주소방학교에서 격리조치되었던 A어르신은 "지난 16일동안 광주소방학교에 격리되어 있을때 광주시 안전보안관 자원봉사자들이 따뜻한 밥과 맛있는 반찬(한우불고기, 보리굴비), 간식등으로 잘 섬겨주어 힘든 격리시간도 너끈히 이겨낼 수 있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님과 자원봉사자, 광주시민들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아직도 골절로 인한 치료를 더 받아야 하지만, 잘 이겨내도록 하겠다"고 감사를 전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어려운 시간을 잘 이겨내 주셔서 감사하다. 우리는 이번 코로나 사태를 통해 또 한 번 광주의 위대한 힘을 경험했다.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이 코로나를 이기는 힘이 되고 있다. “2주 이상 현장에서 휴일과 밤낮없이 헌신적으로 봉사해주신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공직자들에게 진심으로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 아직도 가야 할 길이 더 남았지만, 지역 방역망을 더욱 촘촘하게 구축해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일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과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광주소방학교에서 격리조치되었다가 해지된 후 다시 광주21세기병원으로 돌아온 환우들을 격려하고 있다.

이날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과 함께 현장 방문에는 김삼호 광산구청장, 최민혁 광주21세기병원대표원장 등이 참석했다.

광주 21세기병원은 해외 여행력이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입원 환자 틈에서 나와 2월 4일 오후부터 23일 까지 외래진료와 수술 등을 중단했다.

김삼호 구청장은 “이번 코로나19를 통해 위기를 전화위복의 계기로 삼는 지혜를 배운것 같다. 광산구는 시민과 함께 원상회복을 넘어서 한 단계 높은 위생과 안전 수준을 모색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입원 환우를 격려하고 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광주시민과 병원 관계들의 협조와 노력 덕분에 16번, 18번, 22번 확진자 모두 완치 판정을 받아 건강한 모습으로 퇴원했고 21세기병원과 소방학교 생활관에서 격리생활을 했던 60명이 지난 20일 밤 12시로 전원 격리 해제됐다. ”며 “이제 21세기병원은 광산구청과 21세기병원, 지역주민들의 철저한 방역활동을 통해 청정지역이 되었으니, 다시 정상적인 진료로 광주시민들의 건강을 지켜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민혁 광주21세기병원대표원장은 “그동안 어려움을 잘 극복해 주신 환자분과 광주시민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광주시민의 생명을 지키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최민혁 광주21세기병원대표원장,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으로! 지역 방역망을 더욱 촘촘하게 구축해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일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며 기념촬영
광주21세기병원 전경

 

 

[[취재현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코로나19 확진자 격리해제에 따라 진료 재개한 광주21세기 병원 방문 격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광주21세기병원 방역활동을 하고 있는 광산구청, 광산구자원봉사자들에게 격려를 전하고 있다.
광산구청, 광산구자원봉사자들은 광주21세기병원 구석 구석을 깨끗이 소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