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2-17 11:42 (월)
[취재현장]이석형 국회의원예비후보, ‘2029 광주국제원예 힐링엑스포 준비 설명회 개최’
[취재현장]이석형 국회의원예비후보, ‘2029 광주국제원예 힐링엑스포 준비 설명회 개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0.01.20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T·AI·스마트 최첨단 기술력이 결합된 세계 최대 원예단지 조성
-고양국제꽃박람회 뛰어 넘는‘새로운 국제 모델’로 위상 높일 터
-50만평 규모, 가든·채소·화훼·과수 등 집적화로 농업경쟁력 강화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이석형 더불어민주당 광주 광산갑 예비후보는 20일 10시 후보 선거캠프에서 ‘2029 광주국제원예 힐링엑스포 준비 설명회를 갖고 “순천정원박람회, 고양국제꽃박람회와 함평세계나비·곤충엑스포를 뛰어 넘는 ‘2029광주국제원예힐링엑스포’를 광주 광산구에 유치해 새로운 국제 모델로 위상을 높이겠다”며 최우선 과제 빅(Big)3 두 번째 공약을 발표했다.

이석형 예비후보는  ‘2029 광주국제원예 힐링엑스포 준비 설명회에서 “전통적으로 도시 근교농업은 우리 광주 광산을 중심으로 발전을 거듭해 왔다. 도시의 팽창으로 원예재배지 축소와 세계무역기구(WTO)가입으로 무역 개방이 되면서 농수축산물은 많은 패해를 통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 변화와 혁신·창조 블루오션을 통해 새로운 원예산업의 미래를 열어서 피해 해소와 지역발전을 위해 우리 광산지역에 “국제원예단지 조성”과 "2029 광주국제원예 힐링엑스포”를 유치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덧붙여 “원예산업을 IT,AI, 스마트 최첨단 기술력과의 결합으로 국내·국제 사회 의 모델로 만들기 위해 전문가, 관련 단체 대표님들을 모시고 고견을 듣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날  ‘2029광주국제원예힐링엑스포 유치 준비설명회’에는 한태호 전남대학교 원예학과 교수, 안홍균 국제원예생산자협회 AIPH 한국대표((사)꽃문화발전협회 이사장), 김미향 (사)화원협회 광주협회장, 이동운 동곡농협조합장, 박흥식 비아농협조합장, 김준철 하남농협 상임이사, 박태선 쌀 작목회장, 박종근 절화생산자 대표, 장성현 분화생산자 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해 다양한 의견이 제시하고 국제원예엑스포 유치를 위한 노력을 함께하기로 했다.

이 예비후보는 “광산구는 송정역과 광주공항, 무안국제공항, 광주2순환도로·고속도로 등 진출입이 용이한 교통인프라가 잘 정비돼 2029광주국제원예힐링엑스포를 개최할 최적의 요건을 갖추고 있다”며 “광주 광산구만의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발굴해 365일 사람이 북적거리는 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태호 전남대학교 원예학과 교수는 ‘2029 광주국제원예 힐링엑스포 준비 설명회에서 "국제원예단지가 광주에 만들어지길 기다리는 교수들이 많다. 적극적으로 돕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 예비후보는 이를 위해 “50만평 규모에 가든, 채소, 화훼, 과수, 산림 등이 들어서는 대규모 시설원예산업단지를 유리온실로 조성하고 IT·AI 등 스마트 최첨단 기술력이 결합된 생산과 유통, 물류운송을 집적화 할 구상이다”며 “집적화·규모화·현대화로 세계 수출의 발판을 마련하고 농업경쟁력을 강화해 광산구를 농업강소도시로 집중 육성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예비후보는 이어 “생산·판매·유통이 원스톱으로 이뤄진 최적화된 시설 조성을 통해 생산비 절감과 물류 운송비 절감 등 6차 산업(농산업과 제조업, 서비스업이 복합된 산업)의 핵심으로 유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특히 “단지 내 입주 농가 및 단체의 향토기업 육성 방안에 대한 협의체를 구성하고 지속적인 협의를 이어 나가는 한편 입주 농가 및 단체에 대한 지원 확대 방안과 제도적 개선을 위해 정부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김삼호 광산구청장과 상호 다각적인 방법을 모색해 광산구를 원예하기 좋은 도시로 만들겠다”고 설명했다.

(오른쪽) 안홍균 국제원예생산자협회 AIPH 한국대표((사)꽃문화발전협회 이사장)은 2029 광주국제원예 힐링엑스포 준비 설명회에서 "2029광주국제원예힐링엑스포 유치가 성공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이 예비후보는 이와 함께 “2029광주국제원예힐링엑스포 유치가 조기에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국회에 입성해 2029광주국제원예힐링엑스포 개최를 위한 특별법을 제정하겠다”며 “광산구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창출에 대한 체계적인 방안도 마련해 대폭적인 국비지원을 이끌어내겠다”고 밝혔다.

한태호 전남대학교 원예학과 교수는 “국제원예단지가 만들어질 마지막 기회다. 많은 교수들이 2029광주국제원예힐링엑스포 유치 성공을 기원하는 지지를 보내고 있다”며 “여러 교수님들이 적극적으로 도울 준비가 돼 있다”고 했다.

안홍균 국제원예생산자협회 AIPH 한국대표는 “아무도 가보지 못했던 길이다. 상당히 힘들고 어려움이 뒷 따르지만 함평곤충나비엑스포 개최 등으로 관록을 가지고 있는 이석형 예비후보님이라면 해낼 수 있을 것이라고 판단해 이 자리가 만들어졌다”며 “어려움을 극복하고 2029광주국제원예힐링엑스포 유치가 성공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이동운 동곡농협조합장은 ‘2029 광주국제원예 힐링엑스포 준비 설명회에 참석해 "‘2029 광주국제원예 힐링엑스포가 광산구에서 개최될 수 있도록 함께 지혜와 힘을 모아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석형 더불어민주당 광주 광산갑 예비후보 선거캠프에서 ‘2029 광주국제원예 힐링엑스포 준비 설명회가 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