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3-01-31 13:41 (화)
타 지역산 배추·절임배추를 해남산배추로 둔갑 판매한 원산지 위반업체 무더기 적발
타 지역산 배추·절임배추를 해남산배추로 둔갑 판매한 원산지 위반업체 무더기 적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12.26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전남지원(지원장 박중신, 약칭‘전남 농관원’이라 한다.)은 김장철을 맞아 가을태풍으로 인한 작황 부진으로 생산량이 부족한 틈을 이용하여 타지역산 배추를 맛과 품질 등이 우수하고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해남배추로 원산지 표시를 위반한 11명을 입건하여 수사중이라고 밝혔다.

그중 7명은 해남군 인접지역인 무안, 진도, 신안 등에서 생산된 배추를“땅끝해남배추, 해남군”으로 인쇄 표시된 그물망에 포장 하였고,

4명은 해남에서 생산된 배추가 아닌 타지역산 배추로 만든 절임배추의 원산지를 “해남산”으로 거짓표시 판매 하였다.

이번 단속은 관행적으로 이루어지는 지역특산물에 대하여 원산지표시 기획단속을 추진한 것으로, 김장철인 지난 11월 초부터 12월 13일까지 집중 단속을 벌여 해남산 배추의 작황부진으로 타지역산 배추가“해남산”으로 둔갑 판매되는 것을 방지하였다.

한편, 농관원 전남지원은 내년 4월 겨울배추 수확 종료시까지 원산지 기동단속반 등을 최대한 활용하여 해남산 배추 원산지 둔갑판매 부정유통 근절을 위해 배추 생산농장에 대한 지속적인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농관원 박중신 지원장은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농식품을 믿고 구매할 수 있도록 원산지 지도·단속을 강화하는 등 유통질서를 확립하여 소비자와 생산자 보호에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강조 하였다.

또한, 원산지 부정유통신고 포상금 제도를 널리 홍보하여 민간 감시기능을 활성화하고, 농산물을 구입하기 전 농관원 홈페이지의 원산지 식별정보를 활용하면 국산 농산물을 구입하는데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설명하면서,

농식품을 구매할 때는 원산지를 확인하고 원산지가 표시되지 않았거나 표시된 원산지가 의심되면 전화(1588-8112) 또는 농관원 누리집(www.naqs.go.kr)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