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2 16:53 (화)
신수정 의원, 광주 보육교직원 7,538명…상담전문요원은 1명
신수정 의원, 광주 보육교직원 7,538명…상담전문요원은 1명
  • 기범석 기자
  • 승인 2019.11.05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담건수 매년 증가

방문상담전문요원 추가 배치 필요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광주광역시의회 신수정 의원(더불어민주당, 북구 제3선거구)은 4일 광주육아종합지원센터 행정사무감사에서 보육교직원의 직무스트레스를 줄여 아이들에게 안전하고 안정적인 보육환경을 조성하고자 배치된 상담전문요원이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신수정 의원
신수정 의원

광주광역시 육아종합지원센터는 영유아보육법 제7조2항에 따라 상담전문요원을 두게 되어 있다.

광주광역시 육아종합센터의 자료에 의하면 지난 4년간 보육교직원에게 1,648건의 상담을 진행했고, 상담 주제별로 살펴보면, △업무관련 △동료·상사와의 관계 순으로 상담이 많았다.

이럼에도 불구하고, 상담전문요원의 부족으로 현장에서 요구하는 상담이 충분히 이어지지 못하고 있다.

2019년 10월 말 기준, 상담건수는 매년 증가하는데, 보육교사는 7,538명 대비 상담전문요원은 고작 1명이다. 4년 동안 7,538명의 보육교직원 중, 1,374명 34.5%만이 상담 서비스를 받아본 것으로 나타났다.

신수정 의원은 “보육교직원의 직무스트레스를 해소하는 것은 양질의 보육서비스에 직결되는 문제”라며, “근무시간 중에는 육아종합지원센터 방문이 어려운 보육업무 특성을 고려하여, 상담전문요원이 어린이집을 방문하고, ‘보육교직원 인성교육’과 연계한 상담 지원까지 확대하기 위해 방문상담전문요원을 추가 배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