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13 13:52 (금)
광주시선관위, 4․15 총선 광산구갑․서구갑“관심지역구”지정
광주시선관위, 4․15 총선 광산구갑․서구갑“관심지역구”지정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10.18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개 국회의원지역구, 집중 예방․단속활동 돌입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광역시선거관리위원회는 제21대 국회의원선거와 관련해 선제적 예방·단속활동 전개와 단속역량 집결을 위해 광산구갑, 서구갑 지역구를 “관심지역구”로 지정하고 선거일 전 180일인 10월 18일부터 집중 예방·단속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관심지역구 지정은 광주지역 8개 국회의원지역구를 대상으로 정당·입후보예정자간 경쟁구도, 위법행위 발생빈도, 신고․제보, 언론보도 등 객관화 할 수 있는 단위지표를 측정하고 지역구별 선거정황을 고려하였다.

이번에 지정된 광산구갑은 불법권리당원모집 언론보도, 위반행위 신고·제보 빈번 등 선거과열 징후가 있고 경쟁이 치열한 지역으로 조사되었으며, 서구갑의 경우 입후보예정자들의 인지도 제고활동이 활발하는 등 전반적인 측정지표가 광주지역 8개 지역구 중 가장 높았다.

이번 측정결과를 토대로 관심지역구 2곳에 대해서는 선거범죄 정보수집을 강화하는 한편 맞춤형 예방활동을 집중 전개할 예정이며, 향후 관심지역구 지정은 선거구 확정상황, 각 정당의 당내경선 실시에 따른 선거과열 등 선거정황에 따라 추가로 지정해 단속에 들어갈 방침이다.

광주시선관위 이명행 사무처장은 “공천관련 금품수수, 불법조직 설치·운영, 선거브로커 개입 등 중대선거범죄에 대해서는 광역조사팀을 확대·투입해 신속히 조사하고 위반자는 무관용의 원칙을 적용해 관련법에 따라 고발하는 등 엄중 조치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