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9 12:28 (토)
전남농협 김석기 본부장,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방역 현장 격려 방문
전남농협 김석기 본부장,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 방역 현장 격려 방문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09.30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진 등 거점소독시설 격려 방문과 차단방역 활동 강조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농협전남지역본부(본부장 김석기)는 30일 오전,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방지를 위해 운영 중인 강진과 장흥 거점소독시설을 방문해 차단 방역 현장을 방문하여, 관계자들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은 강진 등 거점소독시설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 하고, 차단방역 활동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강조했다.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은 “지난 17일 최초 확진 이후 현재까지 9건 발생 모두 경기 북부와 인천 강화에서 발생하였으나, 가축전염병의 특성을 감안하면 언제 어디서나 발생할 수 있는 점을 강조하며, 예방이 최선이고 그렇기 위해서는 유입 가능성을 차단하는 소독 활동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말했다.

앞서 전남농협은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이후 2차례에 걸쳐 차단 방역용 생석회 총 221톤을 시군을 통해 580호 양돈농가에 긴급 지원했으며, 축협이 자체 보유중인 생석회 20톤과 소독액 800리터를 양돈 농가에 공급하는 한편, 공동방제단을 통해 전체 양돈농가를 대상으로 매일 1차례 이상 진입로 도로 소독을 실시하는 등 방역활동에 집중하고 있다.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은 강진 등 거점소독시설을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 하고, 차단방역 활동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강조했다.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과 방역관계자들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더 이상 번지지 않도록 방역을 통해 철저히 관리하자"며 화이팅을 외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