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0-18 16:57 (금)
전남농협, 관내 전사무소 태풍피해복구 총력 지원
전남농협, 관내 전사무소 태풍피해복구 총력 지원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09.15 0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농협전남지역본부(본부장 김석기) 관내 전시군지부가 지난 9일 제13호 태풍‘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농가 현장 방문하여 피해복구를 위한 긴급 인력 총력지원에 나섰다.

(앞 줄 왼쪽에서 세번째)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은 태풍링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농가를 찾아 직원들과 함께 복구작업을 마친 후 "농가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이번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은 농업인들을 생각하니 매우 안타깝다”라며 “전남농협은 태풍피해 복구를 위한 인력지원 및 낙과팔아주기 행사 등 모든 지원책을 동원해 농업인의 피해를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9일 전남본부와 나주시지부 임직원 70여명은 나주시 봉황면에 태풍 피해를 입은 배 농가를 방문해 낙과 수거 및 과수원 주변 정리를 실시하였으며, 8일~11일사이에 관내 21개 농협 시군지부에서 가용 인력을 총동원하여 낙과 줍기, 벼 세우기, 비닐하우스 철거 등 일손돕기 참여하였다.

농협 전남지역본부 순천시지부 직원들은 태풍 링링 피해를 입은 지역 과수 농가를 찾아 피해 복구 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한편 전남도는 이번 태풍으로 4,000여ha의 농경지 도복피해와 1,100여ha의 과수피해를 입었다.

 

[전남농협, 관내 전사무소 태풍피해복구 총력 지원]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과 전남농협 직원 및 봉사자들은 태풍링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농가를 찾아 직원들과 함께 복구작업을 마친 후 기념촬영
농협 전남지역본부 해남지부 직원은 태풍 링링 피해를 입은 지역 과수 농가를 찾아 피해 복구 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농협 전남지역본부 여수시지부 직원들은 태풍 링링 피해를 입은 지역 과수 농가를 찾아 피해 복구 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김석기 농협 전남지역본부장과 직원들은 태풍 링링 피해를 입은 지역 과수 농가를 찾아 피해 복구 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농협 전남지역본부 함평군지부 직원들은 태풍 링링 피해를 입은 지역 과수 농가를 찾아 피해 복구 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농협 전남지역본부 영암군지부 직원들은 태풍 링링 피해를 입은 지역 과수 농가를 찾아 피해 복구 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