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9 21:08 (목)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2019년 9월 10일 화요간부회의 당부사항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2019년 9월 10일 화요간부회의 당부사항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09.10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10일 오전 9시 시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화요간부회의에서 아래와 같은 당부사항을 전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간부회의에서 당부를 전하고 있다.

시민들과 귀성객이 안전하고 풍요로운 추석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추석명절 대비 시민생활안정 종합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해 주기 바랍니다.

광주를 찾는 귀성객들이 이동에 불편을 겪지 않도록 광주송정역과 종합고속버스터미널 등을 중심으로 불법 주정차 단속, 교통정리 등 특별교통대책을 시행해 주기 바랍니다.

아울러 국립5․18묘지, 영락공원 등을 방문하는 성묘객의 편의 제공을 위해 임시 주차장 확보, 시내버스 증차 운행, 추석연휴 다량으로 발생하는 음식물 쓰레기 처리대책도 꼼꼼하게 챙겨야 할 것입니다.

24시간 상시 재난상황관리와 비상진료체계 유지, 원활한 수돗물 공급, 추석 먹거리 안전관리 등 민생안정대책도 소홀함이 없도록 노력해 주기 바랍니다.

특히 홀로 지내는 독거노인, 한부모 가족 등 소외계층 지원에도 적극 나서 광주시민 모두가 따뜻하고 풍요로운 추석명절이 될 수 있도록 힘써야 하겠습니다.

우리 직원들 그동안 참으로 고생 많았는데 이번 추석 연휴에는 사무실 일 등 고단한 일상은 잠시 잊고 사랑하는 가족들과 즐거운 연휴 보내길 바랍니다.

다만 추석연휴임에도 불구하고 비상근무해야 하는 직원들에 대해서는 감사와 함께 미안한 마음을 전합니다. 여러분 덕분에 광주시민 모두가 더욱 안전하고 풍요로운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을 것입니다.

옛 전남도청 원형복원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뒷받침해 주기 바랍니다.

5ㆍ18 민주화운동의 최후 항전지였던 옛 전남도청을 오롯이 지켜내기 위해 2016년 9월부터 이어져온 오월 어머니들과 복원대책위원회의 헌신적인 노력 끝에 옛 전남도청 복원이 본격 시작됩니다. 우리시 역시 지난 3월 복원 전담조직 설치를 총리실에 건의하는 등 옛 전남도청 원형복원사업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해 왔습니다.

정부는 2022년 7월까지 옛 전남도청을 원형 그대로 복원하기로 결정하고 문화체육관광부 소속 ‘옛전남도청원형복원추진단’을 꾸려 오늘 추진단 현판식을 개최하게 됐습니다.

이에 따라 오월 어머니들과 대책위도 1095일 동안 계속되었던 농성을 풀고 앞으로는 ‘복원지킴이’로 활동을 이어갈 예정입니다.

3년여의 모진 비바람과 맞서 싸운 지난한 시간을 이겨내고 5‧18의 역사를 지켜낸 오월 어머니들과 복원대책위에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합니다.

예정된 기간 내에 옛 전남도청이 원형대로 복원될 수 있도록 5‧18선양과를 중심으로 각 실국에서는 복원추진단과 유기적인 협조 체계를 구축하고 적극 지원해 주기 바랍니다.

민간공원 특례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주기 바랍니다.

지난 5일 민간공원 2단계 특례사업과 관련하여 시청 일부부서에 대한 검찰 압수수색이 있었습니다. 시정의 책임자로서 시민들께 심려를 끼쳐 송구스럽게 생각합니다.

우리 시는 지난해 11월 민간공원 2단계 특례사업자 선정과정에서 불공정 의혹이 제기됨에 따라 심사과정의 공정성 및 관련 법규 준수 여부 등에 대한 자체 감사를 실시한 바 있습니다. 저는 11월19일 확대간부회의에서 만약 문제가 있는 것으로 밝혀지면 엄정하게 상응하는 처벌을 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감사결과 지난 해 12월 민간공원 특례사업 2개 지구의 우선협상대상자가 바뀌는 상황이 발생했습니다. 저는 12월20일 확대간부회의에서 다시는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부실평가 책임자에 대해서는 일벌백계하도록 지시한 바 있으며, 이후 관련자에 대한 징계 조치(중징계인 정직 2명, 경징계인견책 7명)를 취하는 등 진상규명과 문책에 나름 최선을 다해 왔습니다.

이러한 우리시의 노력이 있었지만 지난 4월 검찰에 이 사안이 고발됨에 따라 검찰에서 수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압수수색 역시 우선협상대상자 변경과정의 의혹들을 규명하기 위해서 이루어진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우리시는 이번 수사를 계기로 한 점 의혹 없이 진실이 있는 그대로 규명되기를 바랍니다.

환경생태국에서는 위축되지 말고 민간공원 특례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주기 바랍니다. 만약 내년 6월까지 민간공원 특례사업에 대한 실시계획 인가가 완료되지 않으면 이들 공원들이 도시공원에서 제외되는 문제가 발생하게 되며, 현재도 다른 광역자치단체에 비해 1인당 도시공원면적이 적은 데 민간공원 특례사업이 차질을 빚어 도심의 허파이자 시민들의 휴식공간인 도시공원이 크게 줄어든다면 시민들의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에 막대한 차질이 생기게 됩니다.

따라서 민간공원 특례사업이 지체되지 않고 정상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조속히 수사가 마무리되기 바라며, 우리시는 수사에 적극 협조해 주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