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6 16:59 (월)
최형식 담양군수, 청년농업인과 꿈꾸는 담양의 미래농업
최형식 담양군수, 청년농업인과 꿈꾸는 담양의 미래농업
  • 최정학 기자
  • 승인 2019.08.22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담양군, 2019 농업 상생발전방안 20-40 청년농업인 간담회 개최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담양군은 최형식 군수 주재로 지난 8월 20일 담양군청 대회의실에서 청년농업인들의 생생한 애기를 듣는 ‘20-40 청년 농업인 간담회’를 개최했다.

최형식 군수는 2019 농업 상생발전방안 20-40 청년농업인 간담회에 참석한 청년 농업인들과 화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

이번 간담회는 ‘농업인과 함께 담양식 지속가능 농업을 이야기하다’를 주제로 열린 농업 상생발전방안의 3번째 간담회로 청년창업농과 후계농업경영인, 4-H연합회 등 30여명이 참석해 담양 미래농업에 대해 이야기했다.

참석자들이 20~40대의 딸기, 마키베리, 낙농, 양봉 등 다양한 농업분야의 청년농가들로 농업․농촌에 정착하는데 느끼는 애로사항과 함께 문제해결을 위한 청년정책에 대해 이야기 하는 등 격의 없는 자유로운 분위기속에 진행되었다.

청년농업인들이 가장 크게 느끼는 애로사항으로는 ▲영농시설 초기투자비용에 대한 경제적 부담 ▲선배 농업인과의 소통과 영농기술 전수의 어려움 ▲청년농업인 우대정책에 대한 일부 부정적인 시선 등을 토로했다.

최형식 담양군수는 2019 농업 상생발전방안 20-40 청년농업인 간담회에 참석해 청년농업인들이 가장 크게 느끼는 애로사항을 꼼꼼히 청취하고 있다.

이에 군은 신규농업인을 위한 지원 확대와 정기적인 만남의 장 마련, 맞춤형 컨설팅과 교육과정 개설 등을 통해 청년농업인의 영농 정착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아울러 유튜브, 담양 소식지 등 온·오프라인을 통해 청년농업인들의 작물재배 등 영농생활, 농촌에서의 육아 등 농업·농촌에 적응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 등을 공유하는 등 정서적 유대 강화에도 힘쓸 것을 약속했다.

최형식 군수와 청년 농업인들은 2019 농업 상생발전방안 20-40 청년농업인 간담회에 참석해 화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

최형식 군수는 “담양 농업의 미래를 책임질 청년농업인들을 보니 든든하다. 오늘 청년농업인들의 이야기가 담양의 농업발전을 위한 마중물이 되도록 정책에 반영토록 하겠다”며 “지금의 농촌인구 감소와 고령화라는 위기가 농업소비를 충족하기 위한 공급자인 농업인들이 시장지배력을 강화하는 기회로 만들기 위해 청년 농업인들이 큰 역할을 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