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6 16:59 (월)
광주은행,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사업에 3대 주주로 참여
광주은행,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사업에 3대 주주로 참여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08.16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역 대표은행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일자리창출 위해 260억 투자 결정
- 8월중 최종 합작법인 설립 절차 마무리 후 차질 없는 사업 추진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광주광역시(시장 이용섭)는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과 16일 시청 접견실에서 열린 투자금 전달식을 갖고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합작법인 설립’을 위해 260억원을 투자자본금으로 출연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6일 오전 시청 3층 접견실에서 열린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합작법인 설립 사업 광주은행 투자금 전달식’에서 송종욱 광주은행장으로부터 투자금을 전달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송종욱 광주은행장, 이병훈 광주시문화경제부시장, 손경종 전략산업국장, 김경태 광주은행부행장, 정찬암 광주은행부행장, 이상채 광주은행시청지점장과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출연으로 광주은행은 합작법인 설립 비용 자기자본 2300억원 중 1대 주주인 광주시(광주그린카진흥원) 483억원(21%), 2대 주주인 현대차 437억원(19%)에 이어 260억원(11%)로 3대 주주로 참여하게 됐다.

광주시와 광주은행의 지분이 30%를 넘어섬에 따라 광주형일자리 자동차 사업에 지역민과 지역노조의 의견이 앞으로의 결정에 잘 반영될 것으로 보인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6일 오전 시청 3층 접견실에서 열린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합작법인 설립 사업 광주은행 투자금 전달식’에서 송종욱 광주은행장으로부터 투자금을 전달받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은행 송종욱 은행장은 “지역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노사상생의 본 사업에 주도적으로 참여함으로써 지역민과 지역기업에 더욱 사랑받는 광주․전남 대표은행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말했다.

이용섭 시장은 “광주형 일자리 사업은 지역의 일자리 창출뿐만 아니라 고비용 저효율이라는 한국경제의 구조적 문제를 해결하고 제조업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한국경제의 희망이다”며 “이를 위해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신 송종욱 은행장을 비롯한 광주은행 모든 임직원에게 큰 박수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형 일자리 자동차공장 합작법인 설립 사업은 8월 중에 합작법인 설립 절차를 마무리하고, 빛그린국가산업단지 내 공장부지(18.3만평)에 연말에 착공해 오는 2021년 말 양산에 들어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