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19 22:47 (월)
광주은행, 일본 수출규제 피해업체에 대한 긴급경영안정자금 특별지원 실시
광주은행, 일본 수출규제 피해업체에 대한 긴급경영안정자금 특별지원 실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08.06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총 1,000억원 금융지원 및 금리감면 등 신속한 금융지원 시행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6일부터 일본 수출규제로 인해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총 1,000억원의 금융지원을 실시하고, 금융비용 부담완화를 위한 금리감면 등 특별지원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광주은행 전경 (사진- 송종욱 광주은행장)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일본측의 근거없고 부당한 규제조치에 맞서 우리지역의 기업을 지켜낸다는 각오로 일본 수출규제 피해를 입은 업체들에 신속한 금융 지원방안을 마련했다”며, “앞으로 광주은행은 광주·전남 대표은행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특별지원을 통해 화이트리스트 배제 조치에 따른 피해를 입거나 입을 것으로 예상되는 중소기업에 한 업체당 최대 20억원의 긴급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하며, 최대 1.2%p의 특별금리우대도 적용할 예정이다. 또한 피해고객 중 만기가 도래하는 대출금을 보유하고 있는 경우 별도 원금상환 없는 기한연장과 분할상환금 유예도 시행한다.

아울러 광주은행은 피해업체들에 대한 금융애로 사항을 신속하게 접수·처리할 수 있도록 전 영업점에 상시 지원체제를 도입하였다. 또한 피해기업 신고센터를 운영하여 포용금융센터 및 기업컨설팅팀 직원들을 직접 피해현장에 파견해 면담과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업체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여 즉각적인 지원방안을 강구토록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