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7-19 16:56 (금)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찰 전담경비단' 발족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찰 전담경비단' 발족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06.20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경찰, 세계수영대회 핵심은 ‘안전, 질서’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지방경찰청(청장 김규현)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간 중 선수단과 방문객의 안전과 질서를 책임질 '경찰 전담경비단'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대회 준비에 나선다.

김규현 광주지방경찰청장은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찰 전담경비단' 발족식에서 경찰전담경비단 깃발을 흔들고 있다.

광주지방경찰청은 18일 빛고을 체육관에서 민갑룡 경찰청장, 김규현 광주지방경찰청장, 대회의 안전을 책임질 경찰특공대, 경찰전담부대, 교통전담부대 등 전담경비단과 이병훈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 김동찬 광주시의회의장,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기관·단체장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경찰 전담경비단」발대식을 개최했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치사를 통해 “대회 경찰활동의 핵심은 ‘테러 예방활동’이며, 경찰은 ‘제복 입은 시민’으로서 대회가 마무리되는 그 순간까지 시민의 눈과 마음으로 준비한 계획이 현장에서 차질 없이 실행되도록 반복해서 점검하고, 또 확인해 달라“고 강조하였다.

발대식에서 민갑룡 경찰청장은 광주지방경찰청 양성진 2부장을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찰 전담경비단장’으로 공식 임명하였다.

경찰 전담경비단은 다음 달 5일부터 선수촌·본부호텔·주요 경기장 등 대회시설에 배치되며, 교통관리·테러대응·경찰서비스센터 등 다양한 분야에서 원활환 대회 운영을 지원한다.

발대식에 이어 광주지방청 경찰특공대 대테러 시범 훈련에서는 ‘레펠 훈련’, ‘공격견 및 폭발물 탐지견’, ‘인질 테러진압 및 폭발물 처리 훈련’ 등 실제 상황에 대비한 각종 대테러 전술을 선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