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23 16:39 (월)
장성 황룡강 길동무 꽃길축제 “공연이 풍년일세”
장성 황룡강 길동무 꽃길축제 “공연이 풍년일세”
  • 최정학 기자
  • 승인 2019.05.22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스트롯 ‘진’ 송가인, 금잔디, 김용임, 정수라, 추가열, 진시몬 등 출연
▲ 포스터

[광주일등뉴스] 장성 홍길동 축제와 황룡강 꽃길이 만나 새롭게 시작하는 ‘장성 황룡강 길동무 꽃길 축제’가 풍성한 공연 레파토리를 공개해 주목받았다.

21일 장성군에 따르면 개막식이 열리는 오는 24일 오후 공설운동장 주무대에서는 개막식과 함께 개막 축하쇼가 펼쳐지며 이름 있는 뮤지션들의 공연이 금요일 밤을 수놓는다.

‘오라버니’와 ‘일편단심’으로 유명한 금잔디, ‘부초 같은 내 인생’과 ‘내장산’을 부른 김용임, ‘아 대한민국’의 정수라, ‘사랑을 위해’로 오랫동안 사랑받고 있는 김종환, ‘나 같은 건 없는 건가요’를 부른 포크송 가수 추가열 등이 만드는 ‘별들의 잔치’가 개막식에 함께한 모든 관객의 마음을 행복과 감동으로 채워줄 것이다.

토요일 오후에 무대에 설 퓨전 타악공연팀 ‘얼쑤’의 무대도 기대된다. 전통 사물놀이와 서양악기 연주를 접목시킨 ‘얼쑤’의 공연은 신명나는 타악 연주에 물과 불을 이용한 화려한 퍼포먼스가 더해져 관객들의 오감을 사로잡는다.

‘토요일 밤의 열기’는 가수 진시몬과 인기 DJ, 비보이, 퍼포먼스 그룹들이 책임진다. ‘트롯 댄스 페스티벌’을 통해 트롯부터 최신 EDM 음악까지 신나는 댄스파티가 펼쳐질 예정이다.

또 트롯 매니아라면 일요일 오후 2시에 공설운동장 주무대를 꼭 찾아야 한다. 서바이벌 프로그램 ‘미스트롯’에서 ‘진’에 선정되며 전국적인 유명세를 얻은 ‘트롯 디바’ 송가인이 무대에 오르기 때문이다.

이어지는 봄꽃 힐링 콘서트에서는 퓨전국악과 포크송 등 축제에 참여한 모든 관객들이 공감할 수 있는 ‘공통분모’ 같은 음악들이 감동을 더해준다.

축제의 대미는 장성군 출신의 4대 품바 서봉구의 독무대가 관객을 만난다. 해학과 풍자로 가득한, 유쾌하고 통쾌한 품바 공연이 축제의 아쉬움을 시원하게 씻어줄 것이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축제를 찾아주신 모든 분들이 즐겁게 관람하실 수 있도록 풍성한 공연을 마련했다”며 “황룡강 꽃길 축제에서 소중한 추억, 행복한 시간을 많이 만드셨으면 한다”는 바람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