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23 16:39 (월)
2019년 광산우리밀 전국배구대회 65개 배구단 참가하여 열전 이틀 막 내려
2019년 광산우리밀 전국배구대회 65개 배구단 참가하여 열전 이틀 막 내려
  • 기범석 기자
  • 승인 2019.05.21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자클럽부 삼동배구·전주V9 우승, 여자클럽 광주빛고을·썬클럽 우승…최우수선수 이철홍·최첨단·박경심·이미정 선수 수상.

장년부 남자 해남우리, 여자 또래모아 우승. 최우수선수 김연식·이영례 선수 수상

심판상 이정배·김현숙 심판.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제6회 광산우리밀배 전국 생활체육배구대회가 이틀간의 열전 끝에 남자클럽부 삼동배구·전주V9 우승, 여자클럽부 광주빛고을·썬클럽 우승으로 막을 내렸다.

이닌
광산우리밀배 배구대회 본선경기가 열리고 있는 광주여대 유니버시아드체육관을 찾은 더불어민주당 광산구갑 이용빈 위원장과 광산구의회 공병철.박경신.박현석.윤혜영.조영임 의원이 광산구배구협회 신안득 회장과 함께 광산구청클럽(여자장년부) 선수들을 격려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광산구청클럽 전선미 부회장, 손은숙.김귀영.이미선.이경애.김은경.장미리.배현숙.이고용 선수. (뒷줄 왼쪽부터) 광산구배구협회 신안득 회장, 광산구의회 박경신.공병철 의원, 더불어민주당 광산구갑 이용빈 위원장, 광산구의회 윤혜영.조영임.박현석 의원, 광산구청클럽 최태순.박안정 선수, 광산구배구협회 웅 부회장.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후원하고 광산구체육회(최갑렬)가 주최, 광산구배구협회(회장 신안득)가 주관한 「2019 제6회 광산우리밀배 전국 생활체육배구대회」가 5월 18~19일 양일간 첨단다목적체육관 등과 광주여대 유니버시아드체육관에서 평소에 쌓은 각자의 기량을 뽐내며 우정이 넘치는 대회를 치르고 내년대회를 기약하며 폐막했다.

이번 대회에는 당초 2월에 전국 첫 대회로 개최하려다 구제역 여파로 연기돼 치러지며 다른 대회와 겹치게 돼 참가팀이 예년보다는 조금 적었지만, 전국에서 남녀 65개 배구단이 참가하여 이틀간에 걸쳐 열전을 벌였다.

ㅣㅓㅏ
남자장년부 광주배사모배구단과 순천배구클럽이 경기에서 광주배사모 김평천 선수가 순천크럽의 블로킹을 피해 강스파이크를 때리고 있다.

남자클럽부는 22개 팀이 참가하여 용진리그에서 삼동배구클럽과 해남우리클럽이 우승·준우승을 차지하며 이철홍·윤문현 선수가 최우수선수와 우수선수로 선정됐고, 어등리그에서는 전주V9와 정남진천관클럽이 우승·준우승을 차지하며 최첨단·김민혁 선수가 각각 최우수·우수선수에 선정됐다. 장년부는 12팀이 참가하여 해남우리와 광주배사모가 우승·준우승을 나눠가지며 각각 최우수선수는 김연식, 우수선수는 김노영 선수가 선정됐다.

여자클럽부는 총 20개 팀이 참가해 고봉리그에서는 썬클럽이 우승(최우수선수 이미정), 전주V9이 준우승(우수선수 서효민)을, 용아리그에서는 광주빛고을이 우승(최우수선수 박경심), 레드클럽이 준우승(우수선수 한은영)을 차지했고, 장년부에서는 또래모아와 광산구청이 우승·준우승을 차지하며 이영례 선수와 김은경 선수가 각각 최우수선수와 우수선수에 선정됐다.

최고의 포청천을 뽑는 심판상은 날카롭고 매끄럽게 경기를 진행한 이정배 심판과 김현숙 심판이 받았다.

ㅓㅏㅓㅏ
여자클럽부 광주빛고을과 레드클럽 경기에서 광주빛고을 한복희 선수가 공격을 하는 모습.

광산우리밀배 전국배구대회는 광산구와 광산구배구협회가 전국 생산량의 20%에 달하는 광산 우리밀을 분업과 협업의 운동인 배구에 접목시키며 홍보하고자 야심차게 창설한 대회로 금년에 6회째를 맞이한 대회이다.

이번 대회는 이례적으로 개회식 없이 진행됐는데, 신안득 회장은 자료집에 실은 환영사에서 “원근각지에서 바쁘신 와중에도 참석해주셔서 진심으로 환영하며 감사드린다”면서 “부상 없는 정정당당한 멋진 플레이를 펼치시어 만족스러운 결과를 거두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ㅗㅚ
광산구배구협회 문영호 사무국장(오른쪽)이 배구경기장을 찾은 더불어민주당 광산갑 이용빈 위원장과 광산구의회 박현석.윤혜영 의원 등에게 우리밀배 배구대회와 광산구생활체육배구 현황에 대한 설명을 하고 있다. 

한편, 본선경기가 진행된 광주여대유니버시아드체육관에는 더불어민주당 광주 광산구갑지역위 이용빈 위원장과 당원협의회장단장, 광산구의회 공병철.박경신·박현석·윤혜영.조영임 의원 등이 선수들을 찾아 격려하고 응원했다.

[광산우리밀배 전국생활체육배구대회 이모저모]

ㅓㅏㅓㅏ
이용빈 더불어민주당 광산갑지역위원장과 광산구의회 박경신.공병철.조영임.윤혜영.박현석 의원이 여자장년부에 출전한 광주북구청배구클럽을 격려하며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북구청클럽은 광사구청클럽을 넘지 못하고 공동3위를 차지했다.
ㅏㅓㅓㅏ
기념촬영을 한 광산구청배구클럽 선수들. 앞줄은 손은숙.이미선 선수, 두 번째는 박안정.장미리.김귀영 선수 맨뒤는 배현숙 선수.
ㅏㅣㅏㅣ
광주배사모의 서비스로 광주배사모배구클럽과 순천배구클럽의 남자장년부 경기가 시작된다.
ㅓ
광주배사모 정영숙 선수가 남자장년부  경기를 응원하고 있다.
ㅗㅗ
광산구의회 윤혜영.박경신.공병철 의원이 관중석에서 광주배사모 팀을 응원하고 있다.
ㅓㅗㅗ
광주배사모배구단 김평천 선수의 공격 모습.
ㅣㅓ
광주배사모와 순천배구클럽의 경기가 진행되는 중에 건너편 D코트에서는 광주빛고을과 레드클럽의 여자클럽부 용아리그 경기가 시작되고 있다.
ㅓㅗ
치열한 접전을 벌이고 있는 광주배사모와 순천클럽의 경기. 광주배사모가 2:1로 승리하고 결승에 진출한다.
ㅣ
광산구의회 공병철.윤혜영.박경신 의원(왼쪽부터) 광주배사모 화이팅을 외치며 응원하 고 있다.
ㅓㅏㅣ
레드클럽의 공격에 블로킹으로 맞서는 광주빛고을 선수들 모습.
ㅓㅣ
광주빛고을 주포 한복희 선수가 블로킹을 피해 페인팅 공격을 하고 있다.
광산구의회 공병철.윤혜영.박경신 의원이 광주빛고을을 응원하다 기자의 요청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다.
ㅣㅓ
서브리시브를 준비 중인 빛고을클럽 선수들과 시야를 가리는 레드클럽 선수들 모습.
ㅣㅏㅣㅓㅣ
광주빛고을클럽 한복희 선수의 강 스파이크 모습.
ㅘㅣ
2019 제6회 광산우리밀배 전국 생활체육배구대회 경기 결과 <광산구배구협회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