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27 17:40 (월)
이용빈 위원장 “드디어 진실이온다” - 39년 만에 밝히는 5·18의 진실 김용장, 허장환 요원 기자회견 참석
이용빈 위원장 “드디어 진실이온다” - 39년 만에 밝히는 5·18의 진실 김용장, 허장환 요원 기자회견 참석
  • 기범석 기자
  • 승인 2019.05.15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빈 위원장 “통합병원 보일러실 일대 5·18진상규명 보존 장소 지정해야”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더불어민주당 광산구(갑) 이용빈 위원장은 5월 14일 “김용장, 허장환 두 전직 정보요원이 39년 만에 밝히는 5·18의 진실” 기자회견장에 참석해 환영하며 응원했다.

h
“드디어 진실이 온다” 더불어민주당 광산구갑 이용빈 위원장이 김용장·허장환 요원의 증언을 환영하며, 두 요원의 기자회견이 끝난 뒤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른쪽 세 번째가 이용빈 위원장, 바로 왼쪽이 허장환 요원, 그 다음이 김용장 요원, 김후식 39주년 5·18행사 상임준비위원장.

이용빈 위원장은 이날 오전에 임종석 전 대통령비서실장, 윤영찬 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 권혁기 전 춘추관장 등 청와대 1기 참모진,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시당 위원장인 송갑석 국회의원 등과 국립 5·18민주묘지 참배를 했다.

참배단에서 분향, 헌화를 마친 후 ‘윤상원 열사’와 ‘전남대 총학생회장 박관현 열사, 민주화를 위해 희생한 열사 묘지를 돌아보며 추모 했으며 민주민족 열사묘역에 있는 이한영, 이철규, 김준배 열사 묘소를 잇달아 둘러보았다.

b
윤상원 열사를 참배하는 이용빈 위원장과 임종석 전 대통령비서실장, 윤영찬 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 권혁기 전 춘추관장,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 위원장 송갑석 국회의원(오른쪽부터 차례로). 뒤에 김병내 남구청장과 광산구의회 박현석 의원의 모습도.

참배를 마친 뒤 이용빈 위원장은 “드디어 진실이 온다“며 김용장, 허장환 요원 증언 기자회견에 참석, 두 요원의 증언을 통해 39년 만에 드러난 5·18의 진실을 경청했다

기자회견을 지켜본 이용빈 위원장은 “증언에 의해 일부 시신을 처리한 것으로 주목된 국군통합병원 보일러실 및 인근 지역을 5·18진상규명 현장 보존 장소로 지정하고 조사를 진행해야 한다” 고 주장했다.

또 5·18 진실을 폄훼하고 망언한 자유한국당을 향해 “오월에 아픔이 있는 광주시민들은 아픔 그 자체보다 정치적 이득을 위해 이용하는 자들의 의하여 더 고통 받는다” 고 지적하며 “망언 의원에 대한 그 어떤 조치도 없이 황교안 대표가 5·18 기념식에 참석한다는 것은 광주시민들의 감정을 무시하고 모욕한 처사이고 지역감정을 부추겨 이득을 취하려는 작태”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b
5·18영령들을 참배하는 이용빈 위원장과 송갑석 국회의원, 윤영찬 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 임종석 전 대통령비서실장 등의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