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8-23 15:00 (금)
건강보험공단 광주지역본부, 환경직 근로자 대상 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 제공
건강보험공단 광주지역본부, 환경직 근로자 대상 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 제공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05.10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관리 사각지대를 찾아가는 '빛고을 헬스코칭 사업'추진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지역본부(본부장 이원길)는  9일 광산구시설관리공단, 광주근로자건강센터 등 5개 기관이 협력하여 환경직 근로자 대상으로 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하는 '빛고을 헬스코칭 사업'을 추진한다.

이원길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지역본부장은 환경직 근로자 대상으로 건강관리 사각지대를 찾아가는 '빛고을 헬스코칭 사업에 대해 소개하며 "건강관리 취약 직업군에 최소한의 사회안전망을 구축하여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원길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지역본부장은 “앞으로 더 많은 사업장 근로자를 대상으로 건강위험요인의 다수 보유자들의 생활습관 개선을 통해 심뇌혈관질환 및 대사증후군 예방에 노력하고 건강관리 취약 직업군에 최소한의 사회안전망을 구축하여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맞춤형 건강관리 프로그램은 검진유질환자에게 건강 상담을 제공하고 심뇌혈관질환교육 및 건강관리교육, 구강보건교육, 운동 및 힐링 프로그램 등을 제공한다.

전국 환경미화 종사들의 산업재해 예방조치의 필요성이 사회문제로 대두되는 현재, 환경직 근로자의 건강관리와 근골격계 질환 예방을 위해 5개 기관이 협업을 진행하는 것은 전국적인 모범 사례가 될 것으로 예상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