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5-23 13:18 (월)
부산콘텐츠 ‘영도할매神식당’, ‘부산을 그리다’ 선정
부산콘텐츠 ‘영도할매神식당’, ‘부산을 그리다’ 선정
  • 장윤진
  • 승인 2019.04.29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 ‘지역특화소재콘텐츠 개발 지원사업’ 공모 등
▲ 2016년부터 2018년 지역특화콘텐츠 개발지원사업 공모선정결과
[광주일등뉴스] 부산시는 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함께 진행한 한국콘텐츠진흥원 지역특화소재콘텐츠 개발 및 지역전략산업 연계과제 지원사업에 애니메이션과 다큐멘터리 각 1편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지역특화소재콘텐츠 개발 지원사업에 선정된 애니메이션은 '영도할매神식당'으로, 부산 영도 봉래산의 영도할매 설화를 바탕으로 하고 있다. 각 편당 3분씩 10편 분량의 영상으로 제작되며 부산의 주요 관광지를 배경으로 각종 먹거리와 볼거리 등을 다채롭게 소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를 통해 지역 관광의 활성화와 캐릭터 라이센싱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지역전략산업 연계과제 지원사업에 선정된 다큐멘터리 ‘부산을 그리다’는 부산 유명지역인 보수동과 전포동을 배경으로 구도심 재생을 주제로 하고 있다. 주목할 점은 전국 지자체들의 난제라 할 수 있는 구도심의 낙후와 이에 대처하는 부산시의 각종 노력을 영상에 담아냈다는 것이다. 우수사례로 손꼽히는 보수동 책방골목과 전포동 카페거리를 중심으로 벌어진 도시의 변화를 부산대표 웹툰작가인 남정훈 작가의 그림과 영상으로 그려낼 예정이다.

그동안 부산시 지원으로 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부산 지역기업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진행한 지역특화 콘텐츠개발 지원 공모사업에서 2015년 2개, 2016년 1개, 2017년 3개, 2018년 1개에 이어 올해는 2개 콘텐츠가 선정, 매년 선정작을 배출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또한 부산시는 지역 내 유망 콘텐츠를 발굴 및 지원해 지역 대표 콘텐츠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스타프로젝트 등을 통해 지역 콘텐츠 산업 발전과 기업 성장에 꾸준히 기여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의 선정을 통해 지역의 특화된 소재를 활용해 부가가치가 창출될 수 있는 콘텐츠 관광자원을 발굴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냈으며, 앞으로도 지역특화 콘텐츠를 발굴해 관광과 연계한 지역 콘텐츠산업 육성에 더욱 힘을 쏟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