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5-24 16:34 (금)
“고령 영세규모농업인 농작업비 지원한다”
“고령 영세규모농업인 농작업비 지원한다”
  • 최정학 기자
  • 승인 2019.04.26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당 150원 최고 75만원 ... 경비절감- 농업인 사기진작
▲ “고령 영세규모농업인 농작업비 지원한다”
[광주일등뉴스] 남원시가 고령 영세규모 벼재배 농업인의 사기진작과 경영비 절감을 위해 농가당 최고 75만원을 지원한다.

남원시는 이를 위해 5월 한 달 동안 읍·면·동사무소에서 고령 영세규모 벼 재배 농업인 농작업비 지원 신청을 받는다.

농작업비 지원사업은 만 70세 이상이면서 영세규모 농업인에게 벼 재배 농작업비의 일부를 지원하는 한편, 그동안 각종 농업관련 지원사업에서 소외되었던 고령 영세규모 농업인의 사기를 높이기 위해 추진한다.

지원대상은 신청년도 1월 1일 기준 관내에 12개월 이상 주민등록을 두고 농업경영체 등록을 한 70세 이상 농업인이다. 신청방법은 토지소재지 마을이장과 주소지 관할 읍·면·동장 확인을 거쳐야 한다. 영농사실이 확인되면 예산의 범위 내에서 경운, 정지, 육묘, 이앙, 수확, 건조 등 벼농사에 필요한 벼 농작업비의 일부인 ㎡당 150원으로 15만원 ~ 75만원을 지원 받을 수 있다. 단 농업외 소득이 연간 6,545,070원을 초과하거나 타 작목 또는 축산업 경영이 일정규모 이상이면 지원에서 제외된다.

고령 영세규모 농업인 농작업비 지원사업은 2017년도에 신규시책사업으로 추진했다. 지난해에는 517농가에 213,708,000원을 지급했다. 올해는 지원대상 농외소득을 6,545,070원 이하로 확대해 더 많은 농가가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사업신청 절차도 간단하게 해 적합한 조건을 갖추고 지원을 원하는 농업인은 누구든 쉽게 혜택을 볼 수 있도록 했다.

이준무 남원시 농정과장은 “앞으로도 고령 영세규모 농업인을 포함한 농업인들의 의견에 귀를 기울여 농민들에게 힘이 될 수 있는 시책발굴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