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06 16:13 (화)
대구시,‘1회용품 사용 줄이기’홍보 캠페인 전개
대구시,‘1회용품 사용 줄이기’홍보 캠페인 전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04.25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지구를 위한 대구시민생명축제의 날 홍보 부스 운영
▲ 대구광역시
[광주일등뉴스] 대구시는 ‘2019 지구를 위한 대구시민생명축제’를 맞이해 자원 낭비의 심각성과 재활용의 중요성을 홍보하기 위한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

대구시는 오는 28일 반월당 네거리부터 대구역 네거리 사이에서 개최되는 ‘2019 지구를 위한 대구시민생명축제’에 참여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1회용품 사용 줄이기 홍보와 더불어 폐자원의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을 널리 알리기 위한 홍보 부스를 운영한다.

올해 1월 1일부터 자원재활용법 시행규칙 개정으로 현재 대구지역 대규모점포를 비롯해 매장크기 165㎡ 이상의 슈퍼마켓에서 1회용봉투 사용이 전면 금지되어 이들 매장에서는 재사용 종량제 봉투, 장바구니, 종이봉투 등 1회용 비닐봉투 대체품으로 사용하고 있다.

현재 우리나라 국민 1인당 연간 비닐봉투 사용량은 약 414장이며, 비닐봉투 사용에 따라 온실가스 약 20kg를 배출하고 있다. 최근 각종 1회용품의 사용은 증가하고 있는 반면 회수 및 재활용률은 감소하고 있어 이는 곧 쓰레기 대란과 환경오염으로 돌아오고 있는 실정이다.

홍보 부스에서는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시민 실천운동을 홍보하고, 폐자원의 올바른 분리배출 교육 등 지속가능한 자원순환 사회 조성을 위해 재활용 분리배출 퀴즈존 운영 , 1회용품 사용 줄이기 포토존 인증 행사, 폐자원 교환행사, 분리배출 교육앱‘내 손안의 분리배출’설치 및 실천서명서 작성 이벤트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지형재 대구시 자원순환과장은 “환경과 미래세대를 위해 1회용품 사용을 실질적으로 줄이는 것이 필요하다”며 “친환경 소비문화 확산을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