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3-02-07 17:35 (화)
철원평야, 오대벼 첫 모내기
철원평야, 오대벼 첫 모내기
  • 정향숙 기자
  • 승인 2019.04.23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철원평야, 오대벼 첫 모내기
[광주일등뉴스] 강원도내 최대의 곡창지대인 철원평야에서 오대벼 첫 모내기가 지난 21일 이뤄졌다.

23일 철원군에 따르면 올해 첫 모내기 농가인 이상남 농가 는 올해 3월 16일에 오대볍씨를 파종해 4월 21일에 모내기가 진행됐다.

첫 모내기를 한 이상남 씨는 “일찍 못자리를 설치해 저온 피해가 예상되었으나 다행히 날씨를 잘 극복하고 충실한 모를 길러낼 수 있게 되어 다행이다”고 했다.

철원지역에서는 이날 모내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모내기가 이루어져 오대벼는 내달 20일경, 고향찰벼는 25일경 9,426ha의 논에 모내기를 모두 마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철원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기후가 따뜻해지면서 이른시기에 모내기를 하는 농가가 많아지고 있어 저온에 의한 이앙초기 생육저조와 굴파리 등의 피해가 우려되므로 물을 깊게 대어 야간저온 및 찬바람에 대비해야 하며, 해충 방제도 철저히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