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3 07:48 (토)
전남도 비브리오패혈증 주의 당부
전남도 비브리오패혈증 주의 당부
  • 조경륜 기자
  • 승인 2011.06.09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패류 생식 금지, 음식물 익혀 먹는 습관 길러야

전남도에서는 여름철 불청객인 비브리오패혈증은 이환되면 50%가 사망하는 치명적인 질환으로 5월 23일 서남해안 해수 및 갯벌에서 비브리오패혈증균(Vibrio vulnificus)이 검출된 이후 지속적으로 검출됨에 따라

마을별 담당직원 지정으로 간질환등 고위험군 대상자 일대일 면담관리, 도민을 대상으로 “날 것 안 먹기” 홍보강화, 해․하수, 수족관수, 어패류, 갯벌등 균 검출검사 주 1회 이상 실시하는 등 비브리오패혈증 예방활동을 더욱 강화하고 있다.

매년 비브리오패혈증에 대한 예방홍보를 함에도 불구하고 해마다 계속 환자발생이 되고 있어

이해구 전남도 보건한방과장은 “어패류 생식”을 삼가고 특히 간질환등 고위험군 대상자는 충분히 익혀서 섭취하며 비브리오패혈증은 예방된다는 사실을 거듭 강조하면서 사전 감염되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