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6-28 17:25 (화)
대전시, 민간 대형건축공사장 지역하도급 참여‘순항’
대전시, 민간 대형건축공사장 지역하도급 참여‘순항’
  • 공성남 기자
  • 승인 2019.04.17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실태조사, 올해 1분기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 목표 65% 달성
▲ 대전광역시
[광주일등뉴스] 대전시는 ‘1분기 민간 대형건축공사장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 실태’를 점검한 결과,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율이 당초 목표인 65%를 달성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관내에서 시공 중인 연면적 3,000㎡이상의 민간 건축공사장 71곳을 대상으로 지역 업체의 하도급 참여현황을 조사하고, 지역 하도급률이 저조한 12개 현장에 대해 지난 달 21일부터 29일까지 중점 지도 점검을 실시했다.

시는 점검의 효율성을 높이고 공사현장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공·감리 실태점검 및 안전점검을 병행해 시·구·지역건설 관련협회와 합동으로 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결과, 71개 민간 대형건축공사 현장의 하도급 발주금액 1조 2,369억 원의 약 65%인 7,979억 원을 지역업체가 수주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전분기 지역하도급률인 66% 대비 1% 감소한 수치지만, 대규모 신규현장의 하도급 발주금액 증가로 1분기 지역업체 수주금액은 7,979억 원이 되어 전분기 수주금액인 6,986억 원에서 993억 원이 늘어나 실질적인 수주금액 면에서는 증가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역하도급률 65%이상 초과 달성한 현장은 전체 관리대상 71곳 중 58곳으로 82%를 차지해 전분기 초과달성 현장 비율 80%에서 2% 증가했다.

앞으로 대전시는 지역하도급률 우수현장에 대해 지역협회와 함께 격려방문을 실시하고 연말에 6개 현장을 선발해 시장표창을 수여 할 예정이다.

지역하도급률이 현저히 저조한 현장에 대해는 해당 시공사에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율 제고 대책 강구 등을 요청하고 관할구청 및 지역협회와 합동으로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계획이다.

대전시 김준열 주택정책과장은“앞으로도 시, 구, 관련 협회와 긴밀히 협력해 민간 대형건축공사장의 지역업체 하도급 참여율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행정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