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5 15:37 (월)
부산시, ‘우리동네 골목활력증진 사업’ 추진
부산시, ‘우리동네 골목활력증진 사업’ 추진
  • 김보경
  • 승인 2019.03.27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6일까지 공모 접수, 골목공동체 3개소 선정해 맞춤형 골목환경개선 지원
▲ 부산광역시
[광주일등뉴스] 부산시는 지역 내 침체한 골목상권 3개소를 발굴해 활력을 불어넣는 ‘우리동네 골목활력증진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부산경제진흥원을 통해 공모로 시행하는 이번 사업은 골목 단위로 환경개선과 마케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골목상권 내 10여개 소상공인으로 이루어진 공동체가 지원 대상이며, 신흥 상권에 밀려 쇠퇴하였지만, 잠재된 골목 자원이 있고 이를 활용해 상권을 부활시키려는 공동체의 노력이 많은 곳을 선정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중구 대청로99번길’, ‘남구 문현동 목공골목’ 등 골목상권 공동체 2개소 20여개 업체를 대상으로, 업체 환경 개선 및 공동 마케팅 등을 지원하였으며, 올해는 3개소 30여개 업체로 지원대상을 확대한다.

시는 선정된 골목별로 특화 발전계획을 수립해 맞춤형 지원을 한다. 골목의 스토리를 발굴해 이를 브랜드화하고 업체별 환경개선으로 골목외관을 정비할 계획이다. 대학생으로 이루어진 서포터즈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로 골목을 알리는 공동마케팅도 지원하고, 오는 9월 시에서 개최하는 부산 골목마켓 페스티벌에 소개하는 등 전면적인 지원에 나선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에는 역사적 배경으로 스토리가 있는 골목이 많다. 골목이 가진 잠재된 매력을 발굴해, 이를 즐길 수 있는 콘텐츠로 만들어 사람들이 꾸준히 찾아오는 골목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