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5-23 14:20 (월)
송정역·상무대로 주변 간판, 세계 손님 맞을 채비
송정역·상무대로 주변 간판, 세계 손님 맞을 채비
  • 기범석 기자
  • 승인 2018.10.16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산구, ‘세계인이 다시 찾고 싶은 도시’ 위해 900여 간판 정비 나선다
▲ 광산구(광주광역시)
[광주일등뉴스] 광산구가 내년 국제스포츠대회를 앞두고, 민선7기 역점사업인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글로벌 마케팅’의 하나로 광주송정역 주변 역세권과 우산동 선수촌 일대 간판 개선사업을 진행한다.

아름답고 깨끗한 환경으로 ‘세계인이 다시 찾고 싶은 도시’를 만든다는 취지의 이번 사업은, 총 10억8,000만원 예산을 들여 380여 업소의 900여 낡은 간판을 정비하는 내용.

광산구는 도시 미관을 해치고, 경쟁력을 떨어뜨리는 낡은 간판을 지역의 역사·문화적 특성을 살린 아름다운 것으로 바꿔 세계 손님을 맞는다는 계획이다.

이번 사업을 위해 광산구는 정비 시범지역을 지정하고, 주민설명회와 전문가 의견수렴 과정을 거쳐 내년 6월까지 사업을 마친다.

광산구 관계자는 “무질서하게 설치된 간판을 정비해 상무대로 경관과 시민 생활환경을 바꾸고, 송정권 상권이 활력을 얻길 바란다”며 “아름다운 도시경관 만들기의 모범을 시민과 함께 세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