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6 14:02 (수)
한국농어촌공사, 추수 앞두고 태풍‘콩레이’대비 비상대응체제 돌입
한국농어촌공사, 추수 앞두고 태풍‘콩레이’대비 비상대응체제 돌입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8.10.04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안전종합상황실 중심으로 비상근무체제 전환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최규성)는 수확기에 태풍‘콩레이’가 북상함에 따라 실시간 비상대응체제로 전환하고 취약시설을 점검하는 등 태풍에 대응한 선제적 조치를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오른쪽)최규성 한국농어촌공사 사장
공사는 본사 재난안전종합상황실을 중심으로 비상근무체제를 유지하며 태풍 이동 상황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있다. 이와 함께, 저수지, 배수장, 방조제 등의 이상 유무를 점검하고, 전국 농업생산기반시설의 배수시설 관리 및 순찰을 강화한다. 

특히, 전남, 경북, 경남 등 남부지역을 중심으로 사전방류 등을 통해 저수지가 적정 수위를 유지하도록 철저히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최규성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은 “농업인이 마지막까지 안전하게 결실을 거둘 수 있도록 긴장을 늦추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