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5-16 13:34 (월)
광산구, 상습침수 해소 사업비 100억 확보
광산구, 상습침수 해소 사업비 100억 확보
  • 기범석 기자
  • 승인 2018.09.19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안부, 2019 우수저류시설 설치 신규사업 지구로 우산동 선정
▲ 광산구(광주광역시)
[광주일등뉴스] 광주 광산구 우산동이 호남권에서는 유일하게 행정안전부의 ‘2019년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 신규 사업지구로 선정, 사업비 100억원을 확보했다.

우산동 사암로는 지대가 높아 폭우가 오면 인근 주택가로 빗물을 한꺼번에 밀어냈고, 이곳을 횡단하는 광주선 철도도 물 빠짐을 더디게 했다.

이로 인해 큰 비만 오면 이 일대에 사는 주민의 근심과 불편은 컸다.

광산구는 주민 근심·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광주선 철도 주변에 빗물 2만톤을 일시 저장할 수 우수저류시설 설치를 중앙정부에 꾸준히 건의해왔다.

이번 사업지구 선정으로 광산구는 2022년까지 우수저류시설 20,340㎥를 설치해 주민의 침수피해 걱정을 근본적으로 덜기로 했다.

사업이 완료되면 우산동 주민 23,820명과 건물 380동이 침수피해에서 벗어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광산구 관계자는 “지역 발전, 시민 삶의 질 향상은 안전에 기반을 둬야 한다”며 “시민이 행복한 광산을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