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7-04 15:45 (월)
이야기꽃도서관, ‘책과 만나는 마술 공연’ 성료
이야기꽃도서관, ‘책과 만나는 마술 공연’ 성료
  • 기범석 기자
  • 승인 2018.09.03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의 달 맞아 개최, ‘그림책 문화’ 강연, ‘책표지 퍼즐’ 체험 이어져
▲ 책과 만나는 마술공연
[광주일등뉴스] 지난 1일 광주 광산구 이야기꽃도서관이 9월 독서의 달을 맞아 ‘책과 만나는 마술공연’을 개최,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오전·후로 나눠 2차례 이어진 이날 공연에서, 광주전남대학생 마술팀 ‘일루젼’이 책 〈마법에 걸린 병〉으로 오전을, 극단 ‘리:크리에이션’ 송명훈 마술사가 책 〈실수해도 괜찮아〉로 오후를 각각 맡아 마술공연을 펼쳤다.

어룡초에 다니는 자녀 이나율 학생과 함께 공연을 본 정소연 씨는 “예쁜 말을 쓰며 자존감 또한 높여준 공연이었다”며 “앞으로도 이야기꽃도서관에서 아이와 함께 그림책을 보며 이야기 나누는 시간을 자주 갖겠다”고 밝혔다.

독서의 달 주제를 ‘책·문화·도서관’으로 정한 이야기꽃도서관은, 이날 공연에 이어, 오는 11일 정병규 문화기획자의 ‘책의 문화, 그림책의 문화’ 강연, 오는 15일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책표지 퍼즐 만들기’ 체험을 계획하고 있다.

이밖에도 도서관은 1·2층에 한국도서관협회 주관의 ‘2018 국제도서전’으로 세계에 알리고 싶은 그림책 150권을, 시민 그림책작가들이 엄마를 주제로 만든 책을 각각 전시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