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4 16:06 (월)
광주광역시, 인권헌장선포 6주년 기념 한마당행사
광주광역시, 인권헌장선포 6주년 기념 한마당행사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8.05.21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금남로 차 없는 거리…무료 인권가훈 쓰기 등

광주광역시(시장 윤장현)는 광주인권헌장 선포 6주년을 맞아 22일 금남로 차 없는 거리에서 광주인권헌장선포 6주년 기념 인권체험 한마당 행사를 개최한다.

김수아 광주시인권평화협력관
김수아 광주시인권평화협력관은 “인권체험 한마당 행사는 인권을 쉽게 익히고 실천할 수 있게 즐기는 행사다”며 “많은 시민들이 프로그램에 참여해 인권의 의미를 되새기고 실천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인권헌장은 인권도시 광주의 미래상을 담아 전문(518자)과 5장 18개조로 구성됐으며, 지난 2012년 5월 ‘제47회 시민의 날’에 시민대표 21명에 의해 선포됐다. 국내 인권헌장을 선포한 지자체는 광주가 유일하다.

이날 행사에서는 시민 각자가 인권에 대한 생각을 도자기 컵에 캘리그래피로 쓰는 ‘인권을 담아요’, 가족과 인권을 존중하고 배려할 것을 다짐하는 ‘인권가훈 함께 쓰기’, 작성한 인권가훈을 앞에 두고 가족과 함께 사진을 찍는 ‘우리는 인권가족’, 게임으로 익히는 인권용어 알기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이와 함께 세계인권도시포럼 개최, 인권옴부즈맨 운영, 인권정책 추진사례, 인권마을만들기사업, 인권교육, 아시아광주진료소 운영 등 인권도시 광주가 걸어온 길을 소개한다.

앞서 광주시는 21일 오후 7시 ‘제53회 시민의 날’ 기념식에서 노인, 장애인, 이주민, 여성, 어린이를 대표하는 5명이 참석한 가운데 광주인권헌장 가치와 의미를 되새기는 광주인권헌장 낭독행사를 개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